롯데면세점, 다낭공항점 정식 개장

롯데면세점은 다음 달 1일 베트남 다낭공항점을 정식 개장(그랜드오픈)한다고 31일 밝혔다.
지난 5월 개장한 다낭국제공항 신 터미널에 자리 잡은 다낭공항점은 총 1천91㎡(330평) 규모로 출국장 면세점(974㎡)과 입국장 면세점(117㎡)을 함께 운영한다.
270㎡ 규모로 지난 5월 임시 개장했으며 다음 달 10일 다낭에서 열리는 제24차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를 앞두고 전체 매장을 열게 됐다.
총 115개의 브랜드가 입점했으며 정관장, 라인프렌즈 등 14개 국산 브랜드도 동반 진출했다.
장선욱 롯데면세점 대표이사는“베트남은 외국인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는 신시장으로 동남아시아 진출의 교두보가 될 것”이
라며“베트남 내 주요 지역으로의 확장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롯데면세점 다낭공항점은 연간 300억원 이상의 매출을 목표로 세웠다. 롯데면세점은 앞으로 다낭 시내점 개장도 검토하고 있다. 이 밖에도 하노이, 나트랑, 호찌민 등 베트남 내 주요 지역 진출도 검토할 예정이다.
롯데면세점은 베트남 다낭공항을 포함해 일본 긴자·간사이공항, 괌 공항,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시내, 태국 방콕 시내 등 총 6개의 해외점을 운영 중이다. [출처: 연합뉴스]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Notify of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