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들을 위한 제1회 평화통일 토크 콘서트 개최되어 재즈와 토론이 어우러져 청소년 눈높이로 통일 공감대 이뤄

제1회 평화통일 토크 콘서트가 12월 26일 하노이 한국국제학교에서 열렸다.

민주평통 동남아서부협의회가 주최한 이번 토크 콘서트는 ‘통일’을 주제로 강연과 문화공연을 함께 열어 쉽고 재미있게 풀어갔다. 베트남에 거주하는 교민 청소년들에게 평화통일에 대한 새로운 인식과 발상을 체험케 하는 계기가 되었다.

김정인 동남아서부협의회장은 “우리 모두 공감하고 참여하는 통일 활동을 위해서는 차세대를 이끌어가는 청소년 역할이 중요하다.”며 “통일의 주역으로서 역사의 한 축을 담당할 수 있도록 민주평통이 함께 가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행사의 시작은 베트남의 유명 재즈밴드인 Mr. Minh의 공연으로 유쾌하게 열었다. 이어서 이영종 통일문제연구소장은 ‘최근 북한 내부 정세와 베트남 교민 사회의 통일 역할’ 이라는 주제의 강연이 이어졌다. 북한 경험을 생생하게 녹여낸 통일강연은 청소년들에게 남북의 차이를 인지하고 분단 문제 해결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도록 하였다.

모더레이터 권혁준 자문위원에 의해 진행된 “통일 토크 콘서트”는 6명의 패널들(Pham Tien Van 전 주한 대사, 박일환 탈북 출신 북한전략센터 연구실장, 박낙종 현 베트남 문체부자문위원, 이영종 통일문제 연구소장, 박효정 KISH 학생, 정상현 KISH 학생의 열띤 토론의 장으로 청소년들이 통일의 큰 주역이 될 수 있도록 새롭게 인식해 보는 계기가 되었다. 본 행사는 하노이한인회, 코참, KEE EUN TRADING, 삼성전자, HJC, MEGA ZONE이 후원했다.

Leave a Reply

Be the First to Comment!

Notify of
avatar

wpDiscuz