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쯔엉, 베트남 원소속팀으로 복귀…“더 성장하겠다”

베트남 박지성 쯔엉이 2년간의 K리그 생활을 마치고 베트남 원소속팀 호앙아인잘라이FC로 복귀한다.
쯔엉의 에이전트사인 디제이매니지먼트는 27일“ 쯔엉이 베트남으로 복귀한다”라며“새 시즌부터 원소속팀에서 뛴다”고 밝혔다.
2016년 임대선수로 K리그 1(클래식) 인천 유나이티드에 입단한 쯔엉은 베트남 출신 1호 K리거로 많은 관심을 받았다. 쯔엉은 지난 시즌 K리그 1으로 승격한 강원FC로 이적한 뒤 2경기에 나왔다. K리그 두 시즌 동안 공격 포인트는 기록하지 못했다.
디제이매니지먼트사는“호앙아인잘라이의 정해성 감독이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 챔피언십에서 베트남의 준우승을 이끈 쯔엉의 복귀를 강력히 원했다”라며“쯔엉도 베트남에서 많은 경기에 출전해 기량을 키운 뒤 다시 해외 진출을 노리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라며 복귀 배경을 설명했다.
쯔엉은“K리그는 아시아 최정상 리그로 많은 후배가 동경하는 무대”라며“베트남 출신 첫 K리거라는 자부심을 느끼며 앞으로 더 성장하겠다”라고 작별인사를 전했다. [자료: 연합뉴스]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