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세예스24문화재단, 베트남 미술작가 한국 방문 후원

한세예스24문화재단이 베트남 미술작가 2명의 한국 방문을 후원한다고 31일 밝혔다.
이번 연수는‘제2회 베트남 젊은 미술작가 공모전’에서 입상한 예술가를 한국으로 초청해 미술관과 갤러리를 관람하며 한국미술의 트렌드를 확인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공모전에서 각각 대상과 우수상을 받은 팜 투안(32) 씨와 레 아잉(29) 씨가 방한해 5일 동안 경복궁 등 고궁과 서울시립미술관, 국립현대미술관 등 한국 대표 미술관을 관람할 예정이다.
대상작 ‘진수'(작품명)’를 그린 팜 투안 씨는 한식과 한복 등 한국의 가장 대표적인 문화적 특징을 절묘하게 담아내 심사위원들에게 높은 점수를 받았다.
조영수 한세예스24문화재단 이사장은“공모전을 통해 젊은 작가를 양성하고 서로의 문화를 이해하며 차세대 문화예술인 간의 친근한 관계를 형성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베트남 한국문화원이 주관하고 한세예스24문화재단이 후원하는‘베트남 젊은 미술작가 공모전’은 한국과 베트남의 문화교류를 확대하고 유망한 베트남 신인 미술작가를 발굴하기 위해 매년 베트남에서 개최되고 있다. [자료: 연합뉴스]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