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바레인 하이라이트, ‘인맥 논란’ 황의조 해트트릭 활약

15일(한국시간) 열린 한국과 바레인의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경기에서 한국 대표팀이 6-0 승리를 거둔 가운데 ‘와일드 카드’ 황의조가 해트트릭(3골)을 기록하며 대활약했다.

이날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반둥시 자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E조 1차전 한국-바레인의 경기에서 황의조는 3골을 기록하며 존재감을 드러냈다.

황의조의 첫 골은 전반 17분 터졌다. 황의조는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골을 만들었다. 전반 36분 황의조는 측면에서 투입된 공을 컨트롤 해 두 번째 골까지 만들었다. 곧이어 전반 43분 상대 수비의 빈틈을 노려 바레인의 골대로 공을 차넣은 황의조는 해트트릭을 완성했다.

황의조는 경기 종료 후 인터뷰에서 “선수들이 무실점으로 경기를 잘 끝내줘서 고맙게 생각한다. 이제 첫 경기이기 때문에 다시 잘 다듬어서 다음 경기를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인맥 축구’ 논란에 대해 “골을 기록했지만 이제 시작이다”라며 “앞으로 많은 경기가 있다. 남은 경기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중요할 것 같다”고 밝혔다.

출처 :http://news.hankyung.com/article/2018081651827

#한국축구 #바레인축구 #한국바레인하이라이트 #아시안게임 #황의조 #해트트릭 #아시안게임축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