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국서 직업 연수받는 고려인 청년들, 국내 거주 고려인 대상 미용 봉사 펼쳐

모국에서 미용을 배우고 있는 고려인 연수생들이 경기도 안산의 고려인 마을에서 미용 봉사활동을 펼쳤다.
재외동포재단이 실시하는 ‘러시아·CIS지역 고려인 초청 직업연수’ 참가자들이 미용 봉사활동을 위해 지난 18일 경기도 안산에 위치한 고려인 마을을 방문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가한 21명의 뷰티 전공 고려인 연수생과 멘토인 국내 학생 등 35명은 안산 고려인 마을 주민들을 대상으로 헤어 컷팅과 염색, 메이크업 등 미용 봉사를 하며 그동안 배운 실력을 선보였다.
봉사에 참여한 연수생 정 다리아(24)는 “지난 두 달간 배운 기술을 활용해 같은 고려인 동포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보람 있는 시간이었다”면서, “이곳 고려인분들이 반겨주셔서 가족을 만난 것처럼 즐거웠고, 카자흐스탄에 돌아간 후에도 지금처럼 고려인들과 정을 나눌 수 있는 기회를 자주 마련하고 싶다”고 말했다.
‘러시아·CIS지역 고려인 초청 직업연수’는 재외동포재단이 차세대 동포의 경제적·사회적 지위 향상과 주류 사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으로 오는 9월 12일까지 인천재능대학교에서 진행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