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나눔발전소 운영수익, 베트남에 ‘햇빛전력’ 지원

비영리 환경공익법인인 사단법인 에너지나눔과평화와 송파구는 공익형 태양광발전소인 나눔발전소 운영수익으로 지난 18일 베트남 남부지역 전기미공급 3개 학교에 독립형 태양광발전기를 지원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사업으로 3개 학교 180명의 베트남 어린이들은 학교에서도 선풍기, 전등, 컴퓨터 등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재생에너지 시공 기술이 거의 전무했던 현지에 태양광발전 시공 기술이 이전되면서 베트남 내 재생에너지 확대 보급 및 관리가 보다 수월해졌다. 이에 에너지평화와 송파구는 기후변화취약국가의 기후변화 적응을 지원함으로써 민간협치를 통한 ‘기후정의’ 실현 효과도 얻게 됐다.

에너지평화는 2014년부터 금년까지 베트남 총 10개 학교에 30kW의 독립형 재생에너지 발전기를 지원했다. 5년간의 연속 지원사업 추진 과정 중 베트남 현지 업체에 태양광발전 시공 기술도 이전했다. 에너지평화의 ‘기술 이전을 통한 지원사업의 사후관리 문제 해결’ 방식은 기존 여타 해외지원사업이 안고 있던 ‘사후관리 문제’를 생산적인 방법으로 풀어냈다는 점에서 주목받고 있다.

올해 지원사업에는 에너지평화와 송파구의 협치로 설치된 송파나눔발전소(공익형태양광발전소) 등의 운영수익 약 6000만원이 사용됐다. 사업 기간은 대상처 발굴 및 답사에서부터 실제 설치 지원까지 2월부터 9월까지로 약 8개월이 소요됐다.

사업 완료 후 추진된 ‘사후 기부 약정식’에는 베트남 빈푹성 동푸현의 부주석을 비롯한 3개교 교장과 동푸현 교육부 ․ 외교부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향후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에 에너지평화의 김태호 대표는 “우리는 베트남이 친환경을 기반으로 성장하고, 베트남 아이들이 좀 더 나은 환경에서 교육받을 수 있길 희망한다. 우리의 작은 힘으로 점점 심각해지고 있는 기후변화와 경제적 불평등 문제를 조금이라도 덜 수 있다면 이것만으로도 우리가 지원사업을 지속해야 할 이유는 충분하다”며 지속적인 지원 확대를 약속했다.

한편 2009년부터 금년까지 공익형 태양광발전소인 나눔발전소 20기(약 6100kW)를 운영해오고 있는 에너지평화는 2009~2017년까지 누적 약 22억원 규모로 국내·외 1만5000여명의 취약계층을 지원했다. 해외지원으로는 2013년부터 금년까지 6년간 몽골과 베트남 2개국 내 총 14개 기관 및 학교에 독립형 재생에너지 발전기 총 40.34kW를 지원했다.

출처 : http://www.energydaily.co.kr

#국내 #나눔 #발전소 #운영 #수익 #베트남 #햇빛전력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