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베트남 마산그룹에 5300억 투자

SK그룹 지주사인 SK(주)가 베트남의 대표기업 중 하나인 마산(Masan)그룹에 5300억원을 투자한다. 최근 SK(주)는 동남아판 우버인 `그랩`에 지분 투자를 단행하는 등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사업 기회를 지속적으로 엿보고 있다.

18일 투자은행(IB) 업계와 베트남 현지 소식통에 따르면 SK(주)는 마산그룹 자사주 1억990만주(지분율 약 10%)를 11조동(약 5300억원)에 사들이기로 결정하고 이르면 19일 계약을 맺을 예정이다.

마산그룹은 베트남 현지에서 무서운 성장세를 나타내며 큰 주목을 받고있는 기업이다. 시가총액 94조8980억동(약 4조4835억원)으로 베트남 기업 중 시가총액 상위 7위를 기록하고 있다. 지난해 순이익 3조7621억동(약 1817억원)을 기록했다. 사업 부문으로는 식음료 부문과 천연자원개발 등이 있다.

IB업계 관계자는 “식품 부문이 주력 사업인 기업”이라며 “텅스텐 광산 등 자원개발 사업까지 겸하며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SK(주)는 마산그룹이 보유하고 있는 광물 자원 사업 등이 계열사 SK머티리얼즈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데다 향후 성장 가능성을 감안해 이 같은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출처 : 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8&no=590290

#SK #베트남 #마산그룹 #5300억 #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