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베트남서 프랜차이즈 ‘진로바베큐’ 개장

2019-01-29

진로바베큐는 하이트진로베트남이 임시매장과 진로포차를 운영한 경험과 현지인 선호를 고려해 선보인 한국 식당이다. 최근 베트남에서 한식과 뷔페, 샤브샤브가 인기를 끄는 것에 맞춰 한식 고기뷔페 주점(대포집)을 열었다.

1호점 매장 규모는 178㎡로 가족모임과 친구모임이 많은 현지사정을 고려해 단체석과 일반석으로 구분했다. 실내 인테리어는 옛 소품을 활용해 한국의 7080년대 복고풍 컨셉을 살렸다.
진로바베큐 1호점이 자리한 하노이시 동다구 힌투캉 지역은 주상복합아파트와 오피스단지가 있어 유동인구가 많은 편이다. 하이트진로베트남은 관광지 대신 지역 상권을 선택, 소주의 현지화를 이룬다는 계획이다.

황정호 해외사업본부 총괄상무는 “베트남 소주 수출은 2016년부터 지난 3년간 연평균 46% 이상을 기록했다”며 “현지인 위주의 시장으로 탈바꿈하고 있어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출처 :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1/29/2019012900731.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