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차 코참 정기총회 및 제12대 코참회장 취임식 – 베트남 정부 유일한 인가 한인경제단체로서의 자긍심 고취 – 베트남과 한국의 경제 협력을 위한 교량 역할 – 조직의 효율성 강화와 운영진의 협력 강조

지난 3월 21일 목요일, ‘제16차 코참 정기총회’가 호치민시 롯데 레전드호텔에서 개최되어, 총 290명의 코참 회원사(현장 참여: 110명, 위임장 참여: 180명)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이날 총회에서 전년도 회계결산 보고, 2019년 예산안 보고 및 지난 한 해 동안의 코참활동을 돌아보고, 코참의 향후 활동을 논의했다.
코참은 베트남 진출 한국기업의 권익보호 및 증진을 도모하고 회원사 네트워킹을 통한 교류 및 사회공헌 활동, 기업활동 지원 및 대 정부 활동, 한베 우호증진을 통한 민간외교 등의 활동을 펼치고 있다. 또한 코참 포럼 및 각종 세미나 개최, <코참 베트남 경제백서> 출간과 ‘코참 B2B사이트’ 개발 및 운영 등을 통해, 회원사의 성공적인 비즈니스를 위한 실질적 정보전달 및 성과창출을 목표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총회에 이어 진행된 ‘제12대 코참회장 취임식’에는 코참 회원사를 비롯하여, 주호치민 총영사관인 임재훈, 베트남 정부측 인사로는 롱안성 부성장인 응옌 반 드억, ITPC(호치민시 무역진흥투자센터) 부센터장인 카오 티 피 번이 참석하였다. 이외에도 프랑스 헨리 샤를르 클라우드 회장, 말레이시아 썽 비 한 회장, 싱가폴 딕슨 오 부회장 등이 자리하여 김흥수 코참 회장의 취임을 축하하고 코참의 발전을 기원하였다.
김흥수 코참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한·베 양국의 경제발전 및 협력관계 증진에 따라 코참의 역할도 매우 중요해지고 있으며, 코참의 위상을 높이기 위해서는 조직을 강화하고 그 효율성을 높임과 동시에 코참 회원사 및 운영진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가 필수적임을 강조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