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관적인 사고와 분석적인 사고… 결국 인생도 투자도 직관과 사고를 통한 판단의 문제 1

남녀가 처음 만나 서로에게 호감을 느끼는 데 걸리는 시간은 단 0.3초라고 한다. 경험적으로 좋은 친구를 판단하는 데도 그렇게 많은 시간이 필요하지 않다. 비즈니스도 마찬가지로 좋은 사업 아이템이나 비즈니스 관계를 설정하는데 그렇게 장시간이 요구되지 않는다. 주식 채권 외환 원자재상품 부동산 파생상품 투자도 이와 마찬가지다. 왜 그럴까?

답은 바로 오랫동안 경험하고 쌓은 지식을 바탕으로 내리는 결정적이고도 순간적인 판단 즉, 직관에 있다. 사람들은 이처럼 직관적으로 많은 것들을 판단하고 결정한다. 분석적인 사고에 기초해서 판단하는 사람이 많지만 필자의 경험으로는 분석적인 사고는 결정적인 투자에 있어서 그렇게 큰 위력을 발휘하지 못한다. 소위 백오피스로 불리우는 백업부서와 리스크 관리를 담당하는 미들오피스는 분석적 사고에 더 큰 비중을 두고 있다. 그러나 이번 칼럼에서는 우리의 인생도 투자도 다 판단의 문제로 보고 직관적인 사고에 대해서 알아보자.
외환이나 주식, 채권, 원자재상품 트레이더들이 일하는 공간인 트레이딩룸 즉 ‘딜링룸’이라는 곳을 본 적이 있는지? 일반적으로 ‘딜링룸’ 하면 일반인들의 출입이 금지된 곳으로, 거래자들이 동시에 몇 대의 전화기를 붙들고 끊임없이 대화하며, 데스크에는 5~6대의 컴퓨터 모니터가 있고, 딜러의 손가락은 늘 조그만 키패드에 올려 있음을 볼 수 있다. 일반적으로 5대의 모니터 중에서 통상 2~3대는 블룸버그나 로이터 등 국내외 뉴스전용 단말기다. 단기적으로는 환율, 주가, 금리, 상품가격 등이 주로 뉴스에 의해서 결정되기 때문이다. 따라서, 딜러들은 한 순간도 세상에서 일어나는 뉴스에서 눈을 떼지 못하고 늘 주시하며, 새로운 소식에 따라서 직관적으로 판단하고, ‘살 것인지, 팔 것인지’를 결정한다.
이처럼 직관은 연애를 하거나, 친구를 사귀거나, 투자를 할 때 언제나 판단의 기준이 된다. 사전적으로 ‘직관(intuition)은 문제의 핵심을 즉시 꿰뚫는 통찰력을 의미’한다. 즉, 이성(理性)에 의존하지 않고 필요한 핵심을 순간적으로 파악하는 것이다. 그리고 사고는 크게 ‘직관적 사고(intuitive thinking)’와 ‘분석적 사고(analytical thinking)’로 나뉘는데, 두 사고가 적절히 어우러졌을 때 가장 올바른 판단이 됨은 자명하다. 인터넷과 인공지능(AI) 세상을 맞아 정보가 넘쳐나는 ‘정보과잉 시대’에 살고 있는 우리는 늘 유용한 정보와 쓸모없는 정보를 잘 구분하여 그것도 직관적으로 빨리 판단해야 성공에 한 발 더 다가설 수 있다. 한편, 직관적인 판단을 함에 있어서 경계해야 할 요소로 ‘자기 신념에 반대되는 정보가 많으면 많을수록 오히려 기존 신념을 더 강하게 붙들게 된다’는 ‘백파이어 효과(Backfire Effect)’는 유의해야 한다.
투자와 관련해서, 포지션 트레이드들이 주로 하는 초단타매매 즉 투기거래도 오랜 시장 경험을 통한 직관을 바탕으로 한다. 참고로, 투자(investment)와 투기(speculation)는 옳고 그름의 이성적인 문제가 아니며, 가르는 기준도 불명확하다. ‘불륜도 내가 하면 로맨스’라는 말처럼, 내가 하면 투기가 아니라 투자라고 생각하기 십상이다. 투자와 투기를 가르는 요소를 몇 가지 보면, 일단 내가 감당할 수 있으면 투자이고, 그 수준을 넘어서면 투기라 할 수 있다. 또 <고객의 요트는 어디에 있는가>라는 책의 저자 프레드 쉐드의 정의에 의하면, “투기란, 적은 돈으로 큰돈을 벌기 위한 노력으로, 실패할 확률이 높은 행위를 말하며, 투자란, 큰돈이 적은 돈이 되는 것을 막기 위한 노력으로, 성공할 확률이 높은 행위를 말한다.”
이처럼 우리가 세상을 살면서 매 순간 판단의 문제에 봉착했을 때 가장 먼저 대하게 되는 직관은 순간적인 감정이나 느낌에만 의존하는 경우 의사결정의 질을 떨어뜨리고 창조적이고 비판적 사고력을 저하시키기도 한다. 그러나 시간이나 자원은 늘 한정되어있기 마련이어서 신속하고도 과감한 판단 즉 직관이 요구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세상을 바꾼 창조적인 아이디어들은 분석과 논리를 통한 ‘생각의 힘’에서 만들어졌다고 한다. 그리고 크게 성공을 하려면 깊게 생각해야 한다. 직관과 사고, 현재를 사는 우리들에게 모두 필요하다. 다만, 직관적으로 결정해야 할 사안이 있고, 분석적으로 판단해야 할 일도 있다. 우리에게 중요한 것은 단순히 세상의 수많은 사실들을 모으고 분석하는 것뿐만 아니라 직관, 분석과 논리, 그리고 깊이 있는 생각 그런 것들을 기반으로 아우러져 나오는 통찰력과 결합되는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