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베트남서 고액자산가 특화 영업점 오픈

신한은행은 베트남 현지법인 신한베트남은행이 지난 4일 호치민시 랜드마크 지역 ‘푸미흥’에 고자산 고객들의 자산관리를 전담하는 영업점 ‘신한PWM 푸미흥 센터’를 개점했다고 밝혔다.

신한베트남은행은 기존 영업점 중 레따이또지점, 사이공지점 등 7개 채널에 신한은행의 PWM 모델을 적용해 현지 고자산 고객 관리 서비스를 제공해 왔으며 이번에 베트남 은행권에서는 최초로 고자산 고객들의 자산관리를 전담하는 PWM센터를 오픈했다.

푸미흥은 베트남에서 호치민의 ‘강남’이라고 불리울 정도로 고자산 고객들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이다.

신한PWM 푸미흥 센터 고객들은 프라이빗한 공간에서 편안하게 상담하고 화상상담 시스템을 이용해 전문가들과 직접 자산관리와 관련된 의견을 나눌 수 있게 됐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신한PWM 푸미흥 센터’ 개점을 기념해 고객들이 한국의 세무, 부동산 전문가들과 1:1 상담을 무료로 할 수 있는 이벤트를 오는 7일까지 진행한다.

이날 개점식 행사에는 왕미화 신한은행 WM그룹 부행장을 비롯해 주(駐) 호치민 총영사관, 코참 등 현지 주요 기관의 인사 및 고객들이 참석했다.

신한베트남은행 관계자는 “베트남은 지속적인 경제성장과 함께 중산층이 급속도로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전문화된 자산관리 서비스에 대한 니즈도 커지고 있다”며 “신한PWM의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베트남 현지 고객들뿐만 아니라 한국 교민들에게도 한 차원 높은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한은행 #베트남 #신한베트남 #wm그룹

출처: http://www.finomy.com/news/articleView.html?idxno=664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