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베트남 60년만의 우승 향해 질주… 인도네시아 격파하며 동남아시안게임 3연승

베트남 국가대표팀과 박항서 감독

베트남 국가대표팀과 박항서 감독ⓒ뉴시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이 인도네시아에 역전승을 거두면서 3연승을 기록하며 동남아시안게임 우승을 향해 순항을 거듭하고 있다.

 

베트남 23세 이하(U-23) 축구 대표팀은 지난 1일 필리핀 마닐라 리잘 메모리얼 콜리세움에서 열린 2019 동남아시안게임 축구 조별리그 B조 3차전 인도네시아와의 경기에서 2-1로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베트남은 3전 전승(승점 9)으로 B조 1위를 달렸다.

 

이날 베트남은 전반 23분 인도네시아에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후반18분 응우옌 타인충의 골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고, 후반 46분 응우옌 호앙 득의 왼발 중거리슛으로 극적인 승리를 차지했다.

베트남은 오는 3일 싱가포르, 오는 5일 태국과 맞대결을 펼친다.

 

한편, 베트남 U-23 대표팀은 지난 1959년부터 시작된 동남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종몫에서 60년 만에 우승에 도전하고 있다. 첫 대회에서 월남팀으로 출전해 금메달을 딴 바 있는 베트남은 만약 이번에 우승을 거두면 60년 만의 우승과 함께 통일 이후 첫 우승이란 감격을 누리게 된다.

 

 

출처 : https://www.vop.co.kr/A00001451746.html

#베트남 #박항서 #우승 #질주 #3연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