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글로네이컬 인재들의 제 22회 졸업식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교장 신선호)는 2020년 1월 8일(수) 도담관에서 제22회 졸업식을 거행하였다. 1998년 개교 이래 지속적인 성장을 거듭해 오며 올해 초등 178명, 중등 141명, 고등 158명 총 477명이 졸업을 하는 기쁨을 안았다.


 임재훈 駐 호치민 총영사를 비롯해 황건일 이사장 등 많은 내빈들과 학부모, 선후배들이 졸업식장을 찾아 졸업을 축하하고 졸업생들의 앞날을 축복해 주었다. 졸업식은 식전 영상과 함께 시작되어 학교장 인사, 대내·외상 시상, 졸업장 수여, 총영사 축사, 축하 공연 순으로 진행되었고, 재학 기간 중 가장 우수한 성적과 학교생활을 통해 모든 학생의 귀감이 된 학생에게 수여 되는 KIS 학생 대상은 6학년 송태오, 9학년 선하연, 12학년 황혜정 학생에게 수여되었다.


 특히, 이번 졸업식에서는 6학년부터 12학년까지 이사장, 학교장, 초·중등교감, 담임선생님이 직접 모든 학생들에게 졸업장을 수여 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고, 졸업장을 받고 마지막 인사를 담임선생님과 단상 위에서 나누는 형식을 통해 모든 학생들에게 졸업에 대한 의미와 가치를 새롭게 느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였다.


 또한 졸업 축하 공연은 6학년 담임선생님들이 모든 학생들의 꿈을 응원하는 노래를 직접 불러주셔서 모든 이에게 감동을 주었다. 그리고 9학년은 합창 공연을, 12학년은 춤과 합창으로 졸업 축하 무대를 더욱 풍성하게 했다.

 신선호 교장은 글로네이컬 인재 육성을 위한 교육의 가치와 필요성을 강조하며 졸업생들에게 “첫째, 친구들과 우정을 다지고 선생님과의 추억을 간직하는 사람이 되어라. 둘째, 꿈을 거대하게 가져라. 셋째, 반얀트리 나무처럼 사회에 이바지할 수 있는 사람이 되어라.”를 말씀하셨다. 또한 학교에 대한 애정으로 항상 지원과 협조를 아끼지 않는 교민사회 단체, 행정·금융 기관, 그리고 학부모님들께 감사 인사와 함께 앞으로도 본교에 대한 변함없는 신뢰와 관심을 당부하였다.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는 교육적 내실을 확고히 하면서 교민사회의 중요한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졸업식을 통해 재외한국학교들 중에 가장 큰 규모로 성장할 수 있었던 역량과 위상을 보여주었다.


#호치민#한국국제학교#글로네이컬#인재#제22회#졸업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