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ARKET 고상구 회장 코로나 극복 성금 10만불 등 쾌척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에서 기부식을 하고 있는 박노완 대사(왼쪽 두번째), 고상구 K-MARKET회장(왼쪽 세번째), 박항서 감독(오른쪽 두번째)> [사진제공=K-MARKET]


베트남 K-MARKET의 고상구 회장은 4월 3일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를 방문하여 현금 10만 불과 함께 마스크 5만 장, 라면 500박스, 쌀 500포 등 총 16억 동(7만 불 상당)의 구호 물품을 기부했다. 이 자리에는 박노완 대사, 박항서 감독이 함께했다.


고상구 회장은 “K-MARKET은 지금까지 베트남 현지인의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받은 사랑을 보답 하는 게 당연한 도리라고 생각한다”며 “모두가 힘을 모아 힘든 시기를 조속히 극복해 나갈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고 회장은 베트남 농가가 코로나로 인한 수출길이 막히자 베트남 수박 농가의 수박 22톤을 구입해 14일간 원가로 판매하는 ‘K-MARKET & 베트남 농가 상생 프로젝트’를 진행하였고, 코로나19로 격리되어 있는 교민들을 위해 즉석밥, 라면, 김치, 고추장 등의 구호 물품을 지원하였으며, K-MARKET  전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 안전⸱안심 보험에 가입 및 베트남 정부의 코로나 확산방지 정책에 따라 직원들과 고객들의 안전을 위해 전 매장 2회 방역, 전 직원 마스크 착용 근무, 회사 내에서도 사회적 거리 유지, 입출입시 소독발판  사용 및 발열 체크 등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원 및 대응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또한 지난 19년 10월 베트남 하노이 식수원 오염으로 인한 생수 파동 때 모든 생수 판매를 원가 판매로 진행하는 등 교민사회 지원과 지역 사회에 대한 공헌 및 한국과 베트남 관계를 위한 여러 활동을 해오고 있다.


고 회장은 마지막으로 “앞으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하며 코로나19 퇴치를 위한 강력한 의지를 내비쳤다.




#베트남#K-MARKET#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