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신한미래정보센터 개관식 개최

<신한미래정보센터 개관식에서 컷팅식을 하고 있는 내빈들>사진 : 한국학교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교장 신선호)는 2020. 6. 11.(목) 본교 신한미래정보센터(이하‘신한센터’)에서 신한센터 개관식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테이프 커팅식을 시작으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신한센터를 건축하는데 큰 도움을 준 신동민 신한베트남은행장, 위준석 부총영사, 김종각 한인회장, 박남종 민주평통 동남아서부협의회장, 김흥수 한인상공인연합회장 등 내빈과 황건일 이사장, 신선호 교장, 최은호 학교운영위원장 등 학교 관계자가 함께 했다.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신한센터는 신한은행 학교시설 발전기금 120,000USD을 포함해 총사업비 30억VND이 투입되었으며 정보도서관, 자습실, 토론실 등 총 5실, 연면적 404.02㎡ 규모로 조성되었다. 모든 학습실에서는 인터넷 사용이 가능하며 특히 정보도서관에서는 국립중앙도서관과 국회도서관에서 제공하는 논문․도서를 검색할 수 있고 플랫홈서비스 유료 가입으로 저작권 있는 학술논문도 언제든 확인할 수 있도록 하여 자율학습의 질을 한층 높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신선호 교장은 기념사에서 “우리학교의 성장과 발전은 교민사회와 한국 기업의 도움 없이는 이루어질 수 없다. 신한센터 개관으로 학교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다.”며 “우리 학생들에게 멋진 환경을 마련해주신 신동민 신한베트남은행장님께 감사드린다. 무거운 책임감을 가지고 학생들을 교육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 학생들>사진 : 한국학교


신동민 신한베트남은행장은“1993년 베트남에 한국계 최초로 대표사무소를 설립한 이후 27년 동안 교민의 사랑을 많이 받아 현재 베트남에서 외국계은행 1위의 성과를 달성할 수 있었다. 한국학교 정보시설 구축 지원은 교민의 사랑에 보답하는 방법 중 하나였다.” 며 “학생들이 미래의 꿈을 이루기 위해 신한센터에서 학업에 정진하여 훌륭한 인재로 성장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호치민 한인을 대표해 참석한 김종각 한인회장은 “대한민국의 미래는 젊은 세대, 특히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달려있다. 그렇기에 이런 귀하고 소중한 학생들의 보호자는 17만 호치민 교민들 모두가 되어야 한다.”며 “교민사회는 부모의 마음으로 학생들의 교육을 실질적으로 지원하는 방안을 항상 고민하고 있으며 학교와 학생을 위하는 일은 언제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베트남#호치민시한국국제학교#신한미래정보센터#개관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