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평통 동남아서부협의회 제70주년 6.25전쟁 기념식 개최

<민주평통 동남아서부협의회 제70주년 6.25전쟁 기념식 단체사진> [사진 : 라이프플라자]

민주평통자문회의 동남아서부협의회(회장 박남종)는 지난 25일 호치민한인회 2층 강당에서 제70주년 6.25 전쟁 기념 및 호국 영령 위령제를 개최했다.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추모하고, 그 희생이 헛되지 않도록 자유 수호 의지를 다지기 위해 마련된 이날 기념식은 한베수교이후 베트남에서는 처음 열리는 행사로 총영사관 조동화 영사, 이영선 영사, 박남종 민주평통 동남아서부협의회 회장, 김종각 한인회장, 김흥수 코참회장, 양철수 바리아붕따우 한인회장 및 여러 단체장과 민주평통 위원등 60여명이 참석하였다. 행사는 6.25 영상물상영, 국민의례, 분화 및 헌화, 6.25 참전용사 감사패 전달, 기념사, 감사편지낭독, 625 노래제창 순으로 진행되었다.


특히 이날 호치민에 거주하고 계신 6.25 참전용사 손덕균옹, 홍지송옹, 차상덕옹에게 민주평통 동남아서부협의회에서 대한민국의 자유와 평화를 위해 한 몸 바쳐 싸운신 참전 영웅으로 호치민 한인사회를 대표하여 감사패를 수여했다.

<6.25 참전용사 감사패 증정> [사진 : 라이프플라자]


민주평통 박남종회장은 기념사에서 올해는 6.15 공동선언 20주년, 6.25전쟁 발발 70년을 맞이하는 특별한 해를 맞이하면서 이제는 더 이상 한반도에 전쟁과 군사적 충돌에 의한 비극은 없어야 하며, 남과 북, 북과 미의 정상들이 두 손 잡고 한반도와 전 세계를 향해 던졌던 모든 선언들과 합의사항들은 어떤 일이 있어도 파기돼서는 결코 안 되며, 남북, 북미간 대화가 단절된 지금 잠시 놓았던 손을 다시 잡고 한반도의 항구적인 평화체제를 세워갈 것을 강력히 요청했다.


이어서 호치민한인회 김종각 회장, 코참 김흥수회장의 기념사가 있었다.


이후 호치민국제학교 허지원, 유민형 학생의 참전용사에 대한 감사편지 낭독이 있었고, 6.25 노래 제창을 끝으로 기념식을 마무리 했다.




#민주평통동남아서부협의회#제70주년#6.25전쟁기념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