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동포 모두가 공공외교관 선정팀 발대식 개최

교민들의 ‘공공외교’로 더욱 긴밀한 ‘한-베 우호교류’ 기대 주베트남한국문화원 주관 <2018 베트남 동포 모두 공공외교관> 공모의 선정팀 발대식이 지난 5월 17일 한국문화원에서 개최되었다. 올해는 총 11팀이 지원해 최종 3팀이 선발되며, 작년에 비해 그 규모와 내용이 더욱 확대되었다. 박혜진 주베트남 한국문화원장은 격려사에서 한-베 양국의 인적교류가 확대되며 교민사회의 역할이 더욱 중요해졌다며, 본 공공외교관

read more

한국남동발전, ‘2018 베트남ž태국 수출상담회’ 개최

동남아 시장 확대 위해 베트남-태국 방문 한국남동발전(KOEN, 사장 유향열)은 지난 6월 11일~15일까지 협력 중소기업의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지역 시장개척을 돕기 위해 ‘2018 베트남–태국 수출 상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동남아 수출 상담회는 대·중소기업 해외 동반진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 한국남동발전과 대·중소기업, 농어업협력재단과의 협업으로 진행됐으며 9개 국내 중소기업이 참여해 현지 발전플랜트, 정비회사 등을 대상으로 1:1

read more

베트남 총리 “한국의 진정성 있는 외교력에 감동”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는 역사적인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주변국을 설득해서 평화를 일궈내는 한국의 진정성 있는 외교력에 감동했다”고 밝혔다. 김도현 신임 주베트남 대사(왼쪽)와 환담하는 베트남 총리 [VNA 캡처] 푹 총리는 13일 김도현 신임 주베트남 한국대사와 환담하는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김 대사가 14일 전했다. 이날 일간 베트남뉴스도 푹 총리가 북미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개최하는

read more

중국, 남중국해 인공섬에 미사일 재배치…베트남 “철수하라”

“中, 훈련이나 정비 위해 미사일 철수했다가 다시 배치한 듯” 중국이 인접국과 영유권 분쟁을 벌이는 남중국해 파라셀 군도(중국명 시사<西沙>군도, 베트남명 호앙사 군도)에 미사일을 재배치한 것으로 알려지자 베트남이 발끈했다. 15일 온라인 매체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중국이 지난 3일 파라셀 군도 우디 섬(중국명 융싱다오<永興島>, 베트남명 푸럼)에서 철수한 것으로 보였던 다수의 지대공 미사일을 재배치한 것이

read more

호치민, 하노이에 CGV가 몇개야?…

한국 기업들이 ‘베트남 경제’에 끼치는 영향 한국 기업들이 베트남 경제에 끼치는 영향에는 어떤 점들이 있을까요? 대한민국 대기업들은 중국 시장에서 철수한 후 대부분 동남아 시장으로 진출했습니다. 대한민국의 대기업 뿐만 아니라 경쟁력이 탄탄한 중소기업들 역시 베트남에 진출해 있는 상황이기도 한데요. 한국 기업들이 베트남 경제에 끼치는 영향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베트남은’도이머이’라는 개혁개방을 통해 시장경제를

read more

베트남, 온라인 활동 통제법 제정…”추가 시위로 번질 우려”

베트남 국회가 온라인 활동에 대한 통제를 강화하는 법을 제정해 인권단체가 반발하고 있다. 베트남 국회는 12일 사이버 보안법안을 통과시켰다고 베트남통신(VNA) 등 현지 매체와 외신이 전했다. 이 법은 구글과 페이스북 등 소셜미디어 업체에 베트남 이용자들의 데이터를 저장하도록 했다. 또 베트남 정보통신부가 삭제를 요청한 위법한 콘텐츠를 24시간 안에 내리도록 규정했다. 사이버 보안법은 이와

read more

<서울상의 시장개척단 - 코참간담회 및 업무협약 체결>

코참과 서울상의 서울경제위원회는 5월 16일(수), 하노이 그랜드프라자 호텔에서 양기관간 협력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습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우리기업의 베트남 투자 진출 및 무역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상호 협력하고 양국 수도간 경제, 문화관광, 인력교류 증진을 위한 사업발굴을 위해 상호 협력하며 정부사업을 적극 지원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류항하코참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사절단의 방문을

read more

베트남 관광청장이 호주 관광객에게 사과편지 쓴 사연은 – 쥐·바퀴벌레 우글대는 크루즈, 예약한 곳으로 운항도 안해 –

베트남 관광청장이 호주 관광객에게 사과편지를 쓰면서 공짜 베트남 관광을 제안하는 일이 벌어졌다. 베트남 북부의 대표적인 관광지인 하롱베이에 크루즈 관광을 다녀왔다는 호주 여성이 악몽 같은 여행이었다며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후기에 네티즌들이 경악했기 때문이다. 31일 일간 뚜오이쩨 등 베트남 매체에 따르면 호주 여성 린 라이언 씨는 이달 초 동료 5명과 함께 1박 2일

read more

GPM, 베트남에 최대 규모 VR 테마파크 연다

R 플랫폼 개발 및 몬스터VR 테마파크 운영 기업 ‘GPM’이 베트남 하노이 랜드마크72와 VR 테마파크 입점 계약을 맺었다. ] 송도 테마파크에서 VR을 즐기고 있는 이용객들 GPM은 베트남 하노이에 한국의 기술로 건설된 높이 350m의 초고층 빌딩 ‘랜드마크72’ 내 1500평 대규모 공간에 ‘GPM’의 VR 테마파크인 몬스터VR을 연내 오픈한다는 계획이다. 또, 몬스터VR의 해외 1호점인

read more

베트남 자동차 브랜드 ‘VinFast’, 가격 1만 3천 달러에

베트남의 부동산, 소매 대기업 빈 그룹의 자동차 생산 자회사 ‘VinFast’는 최근 2019년 말까지 국산 전기 자동차를 1대 3억동(약 1만 3000달러)에 내놓을 방침을 밝혔다. 개발을 지원하는 독일의 EDAG사와 제휴해서 생산할 계획이라고 베트남·인베스트먼트 리뷰지(전자판)가 전했다. VinFast는 올해 3월 일반 투표에서 가장 인기 있던 모델을 선정. 소형 해치백으로 타사 브랜드와 비교 경쟁력 있는

read more

MSG에서 소시지까지…베트남 국민 입맛 사로잡는 대상

지난달 14일 50여명의 베트남인 직원들이 연실 양장과 돈장, 셀룰로스 등 소시지 케이싱에 갈아놓은 고기반죽을 넣으며 비지땀을 흘렸다. 이 곳은 베트남의 수도 하노이에서 남서쪽으로 60㎞ 떨어진 흥옌성에 위치한 덕비엣푸드 공장이다. 1차 성형된 소시지는 훈연작업을 거쳐 냉각과 포장을 마친 뒤 베트남 각지의 마트와 시장 등지로 출하된다. 연간 출하량은 6500톤. 큰 규모는 아니지만

read more

롯데백, 베트남 하노이서 `제3회 해외시장 개척단`진행

중소기업 해외진출 판로 제공 온라인쇼핑몰 이용해 한국상품전 진행 베트남 소비자에게 中企 상품 선보여 롯데백화점이 국내 중소기업 해외진출을 돕기 위한 `제3회 해외시장 개척단`행사를 진행한다. 롯데백화점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코트라와 함께 5~8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해외시장 개척단`행사를 연다고 3일 밝혔다. 해외시장 개척단은 지난 2016년부터 롯데백화점이 해외로 진출하려는 중소 파트너사의 판로를 넓혀주는 차원에서 시작됐다. 이번 행사에는

read more

서울상의 시장개척단 – 코참간담회 및 업무협약 체결

코참과 서울상의 서울경제위원회는 5월 16일(수), 하노이 그랜드프라자 호텔에서 양기관간 협력 촉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습니다. 양 기관은 협약을 통해 우리기업의 베트남 투자 진출 및 무역확대를 지원하기 위해 상호 협력하고 양국 수도간 경제, 문화관광, 인력교류 증진을 위한 사업발굴을 위해 상호 협력하며 정부사업을 적극 지원해 나가기로 하였습니다. 류항하코참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이번 사절단의 방문을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