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새우, 韓 시장 진출 ‘기술적 장벽’ 직면

베트남의 새우 수출업자들이 한국 시장 진출을 위한 기술적 장벽에 직면한 것으로 나타났다. 제품의 품질을 개선하고 한국에서 요구하는 절차와 요건을 업데이트하여 수출을 저해하는 기술적 장벽을 극복해야 하는데, 현실적으로 매우 어려운 과제가 따른다고 현지 언론 베트남넷이 14일 전했다. 그동안 베트남의 새우 산업은 까다로운 일본, 미국, EU 등의 요구 사항을 충족시키며 새우 수출

read more

베트남, 내년 최저임금 5.3% 인상…삼성·LG 부담 늘까

내년 베트남의 최저임금이 올해보다 평균적으로 5.3% 인상된다. 삼성전자와 LG전자 등 현지 고용규모가 큰 기업들의 인건비 부담이 대체로 늘어날 전망이다. 14일 업계 등에 따르면 베트남 상공회의소(VCCI)와 베트남 노동총연맹(VGCL)은 최근 내년도 최저임금을 현재보다 5.3% 인상하는 데 합의했다. 당초 VCCI는 내년도 최저임금을 동결하고자 했고 VGCL은 8% 인상을 요구하며 대립했지만 VCCI가 2% 인상하자는 수정안을

read more

“최악 대기오염국 오명 벗자” 베트남, 배기가스 기준 상향

베트남이 최악의 대기오염 국가 오명을 벗기 위해 몸부림치고 있다. 13일(현지시각) 베트남 교통부 산하 등록국은 환경 오염을 최소화하기 위해 자동차 배기가스 배출 기준을 2급 올리는 방안을 제안했다. 새 규제 방안이 적용되면 1999년부터 2017년까지 생산된 차량은 2급이 적용된다. 1999년 이전에 제조된 자동차는 기존의 1급이 적용된다. 배기가스 배출량이 많은 차량과 생산된 지 20년

read more

경기도내 기업, 베트남 식품박람회서 ‘대박’

경기도는 지난 8~11일 베트남 호치민 SECC전시장에서 열린 ‘2018 호치민 국제 식품 및 식음료 박람회’에 도내 10개 기업 참가를 지원, 630만 달러의 수주상담을 벌였으며 이 가운데 260만 달러 상당의 계약을 추진 중이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 고려인삼연구, 세림항료, 미쓰리, 진흥식품, 푸드케어, 루시카토, 정심식품, 장봉근헬스케어, 영원무역, 휴크리에이터 등 모두 10개 업체가 참가했다.

read more

980p 부근서 주춤했지만 큰 우려는 없어… 단기 상승세 여전

베트남 주식시장의 강세가 14일에도 이어질 전망이다. 현지 경제 매체 베트남비즈는 전문가 발언은 인용해 “증시가 심리적 한계점 부근에서 흔들릴 수도 있겠지만, 단기적으로 시장은 여전히 상승 추세에 빠져있어 크게 걱정할 수준은 아닐 것”이라고 보도했다. 전날 베트남 증시는 터키 리라화 폭락 악재에 아시아 금융시장이 요동칠 때 홀로 상승했다. 호치민증권거래소(HOSE)의 VN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read more

베트남에 ‘빗물 식수화 시스템’ 설치·지원

전 세계적으로 물 부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잘 걸러서 저장할 경우 최고의 식수 중 하나로 평가되는 ‘빗물 식수화 시스템’이 우리나라 지원으로 베트남에 설치됐다. 8일 베트남 호치민시에 있는 똔득탕대학교(TDTU)에선 빗물 식수화 시설 준공식과 함께 빗물 이용 관련 포럼이 열렸다. 이 자리에는 국회 물관리연구회 대표의원을 맡고 있는 주승용 국회부의장과 한무영

read more

베트남, 암호화폐 채굴장비 수입 급감

베트남의 암호화폐 채굴장비 수입이 7월 들어 급감했다고 전해졌다. 베트남 관세청의 발표에 따르면 지난 해 부터 올해 4월까지 약 15,600대의 암호화폐 채굴장비가 수입되었다고 한다. 반면 호치민 시 관세청의 발표에 따르면 올해 초부터 8월까지 3,664대의 채굴장비가 수입되었고 특히 7월부터 지금까지는 수입이 중지되었다고 한다. 이같이 수입량이 급감한 이유는 지난 7월 초 산업무역부에서 암호화폐

read more

베트남 수출 눈돌리는 제약계…수익 증대 전략은?

국내 제약사들이 ‘블루칩’으로 통하는 베트남 시장공략을 위해 다양한 수출 전략을 마련하고 있다. 최근 베트남 정부가 한국 의약품의 입찰등급을 2등급에서 5등급으로 대폭 하향 조정하는 계획을 철회하면서 더욱 적극적으로 수출 전략을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12일 업계에 따르면 현재 베트남에 의약품을 수출하는 국내 제약사는 대웅제약, 종근당, 동아쏘시오홀딩스 등 65곳에 이른다. 이들 제약사들이 베트남에서

read more

신한은행, 삼성페이와 베트남서 선불카드 출시

신한은행은 삼성페이와 함께 베트남 선불카드 시장에 진출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되는 ‘삼성페이 선불카드’는 삼성전자[005930] 갤럭시노트9에 탑재되는 전자지갑형 선불카드로, 자동충전과 이체, 결제가 가능한 상품이다. 온라인 전용카드여서 은행을 방문하지 않고 스마트폰에서 바로 발급받을 수 있다. 삼성페이 선불카드는 상대방 전화번호만으로 이체할 수 있는 ‘연락처 이체서비스’, 삼성페이의 마그네틱 보안 전송(MST)를 활용한 ‘오프라인 결제서비스’ 등을

read more

‘CGV 베트남’ 현지 합작사, 지분 전량 매각

CGV 베트남 현지 합작사가 채무변제 목적으로 보유 지분 전량을 매각했다. 12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현지 합작사 풍남종합출판(PNC)은 CGV 베트남 보유 지분 7.5%를 매각한다는 계획을 베트남 증권위원회에 제출했다. 앞서 PNC는 지난달 CGV 베트남 보유 지분 12.5%를 내다 팔았다. 이로써 PNC는 보유했던 CGV 베트남 지분 20%를 모두 처분한 셈이다. PNC는 두 차례

read more

샤오미 2분기 베트남 스마트폰 점유율 ‘톱3’ 첫 진입

샤오미가 2분기 베트남 스마트폰 시장점유율에서 처음 3위에 올랐다. 전년 동기 대비 300%를 상회하는 성장률을 기록, ‘제2의 인도 드림’을 실현할 수 있을 지 주목된다. 시장조사업체 카운터포인트리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2분기 베트남 스마트폰 시장에서 37% 점유율로 1위를 기록했다. 삼성전자는 전년 동기 대비 4%포인트 점유율이 하락했지만 갤럭시J 시리즈 판매 호조가 이어지면서 순위 변동은 없었다.

read more

베트남서 마약 중독자 200명, 재활센터서 폭동후 집단 탈출

베트남에서 200명에 달하는 마약 중독자들이 재활센터를 집단 이탈해 경찰이 대대적인 검거 작전에 나섰다. 12일 AFP통신 등에 따르면 전날 오전 남부 띠엔장 성의 한 재활센터에서 치료를 받아온 마약 중독자들이 집단 난동을 벌인 뒤 집단 탈주했다. 센터 직원들과 갈등을 빚던 일부 마약 중독자들이 칼과 벽돌 등을 휘두르며 난동을 부렸고, 다른 중독자들을 선동해

read more

베트남에서 페르세우스 유성우 13일 ‘절정’

오는 13일은 페르세우스 유성우를 관찰하기에 가장 좋은 날이다. 베트남에서 3대 유성우 중 하나로 알려진 ‘페르세우스 유성우’를 관찰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베트남천문가협회는 현지 시각으로 오는 12일 새벽부터 14일 새벽까지 연간 3대 유성우 중 하나인 페르세우스(그리스 신화의 영웅, ‘제우스(Zeus)’의 아들) 자리 유성군을 관찰할 수 있다고 9일(현지 시간) 밝혔다. 베트남 현지 시간으로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