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에 ‘대만’ 문신 영국인, 캄보디아서 집단폭행

이마에 ‘대만’ 문신새긴 영국인, 캄보디아서 중국인들에게 집단폭행 이마에 ‘대만(臺灣)’이란 번체자 한자를 문신으로 새긴 영국 남성이 캄보디아에서 중국인들에게 집단 폭행을 당했다고 대만, 영국 언론들이 28일(현지 시각) 보도했다. 대만 남부 도시 가오슝에 거주 중인 영국인 폴 파렐(32·사진)은 지난 27일 휴가 차 캄보디아를 방문했다가 한 술집에서 중국인들과 시비가 붙었다. 현지 근로자로 추정되는 중국인

read more

캄보디아 왕자 교통사고로 부상…왕자비 사망

캄보디아의 노로돔 라나리드 왕자(74)가 17일 교통사고로 부상하고, 왕자비는 사망했다고 신화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외신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현지시간)께 시아누크 주 도로에서 라나리드 왕자와 우크 팔라 왕자비를 태운 스포츠유틸리티 차량(SUV)이 맞은편에서 오고 있던 택시와 정면으로 충돌했다. 라나리드 왕자와 팔라 왕자비는 병원으로 이송됐다. 라나리드 왕자는 머리와 다리 등에 상처를 입고 치료를 받고

read more

교민의 동포애…긴급수혈 요청에 수십명 자원

캄보디아에서 한인이 긴급수혈이 필요하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교민 수십 명이 헌혈하겠다고 나서 2차례나 위기를 넘긴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10일 캄보디아 북부 시엠레아프에 사는 김모(62) 씨가 뇌출혈로 쓰러져 수도 프놈펜으로 이송된 뒤 긴급수혈이 필요하다는 연락이 현지 한인회로 왔다. 김 씨가 응급수술 후 5명분의 수혈이 필요한데 형편이 어려워 전전긍긍하고 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박현옥

read more

‘볼턴’말고 ‘폼페이오’말 들어봐!

비핵화 이행과 보상의 순서에서 미국과 북한에 이견이 존재한다. ‘CVID를 어떻게 실현하느냐’는 북한의 ‘단계적·동시 조치’ 입장과 직결돼 있다. 최근 폼페이오 장관의 신축적 행보가 주목된다. 6월 12일 북·미 정상회담을 앞두고 핵심 의제인 비핵화 방법과 순서 등에서 북·미 양측의 힘겨루기가 본격화됐다. 5월 16일 북한 김계관 외무성 제1부상이 미국의 일방적 ‘CVID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read more

프라임시네플렉스, 프놈펜에 2호관 오픈

한국영화관으로 유명한 프라임 시네플렉스가 지난달 6일 프놈펜 북부 그랜드프놈펜 단지 인근 보레이 뷔미은(Borey Vimean) 아트리움 쇼핑센터(3층, 4층)에 두 번째 극장이 문을 열었다. 새로 문을 연 프라임 시네플렉스는 4,000세대가 형성된 대형 주거단지 내에 위치해 있다. 상영관은 VIP 객석, 프리미엄 객석, 커플 객석, 일반 객석 등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으며, 2D, 3D 영화를

read more

한국어웅변대회 개최

우수한 한글과 한국어 보급을 통해 지구촌과 소통하고 한반도 평화통일을 염원하는 제23회 세계한국어웅변대회 캄보디아 예선이 지난 6월 2일 오전 8시 프놈펜 주재 한국대사관 다목적홀에서 열렸다. 지난 1996년 12월, ‘제1회 민족정기 선양 대통령기 전국남녀 웅변대회’라는 이름으로 시작 올해로 벌써 스물세 해째를 맞이한 세계한국어웅변대회는, 우리 민족의 염원인 한반도 평화통일에 대비, 7천만 남북겨레와 지구촌에

read more

프놈펜한국국제학교 운영 발전을 위한 교민간담회 개최

프놈펜한국국제학교 운영발전을 위한 교민간담회가 지난달 25일(금) 주캄보디아 대한민국 대사관 다목적홀에서 열렸다. 본 간담회에 오낙영 대사, 김현식 한국국제학교 이사장, 박현옥 한인회장 및 관계자가 참석했다. 오낙영 대사는 격려사를 통해“한국국제학교가 성장발전하기 위해서는 동포 사회의 관심과 인식이 높아져야 한다. 교육의 필요성과 공감대 형성이 사실은 가장 중요하면서도 어려운 부분이기도 하다. 오늘 이런 자리를 마련한 것도

read more

[핫 피플] 전국체전 개막식에 태권도시범경기 선보인 최용석 감독

이번 전국체전 개막식 특별공연행사로 대한민국 국기인 태권도가 시범을 펼쳤다. 800명이 넘는 선수들을 일일이 가르치며 시범공연을 준비하느라 최용석 국가대표팀 감독도 무척 고생이 많았다. 개막식을 일주일 정도 앞둔 시점에 경기장을 찾아가 리허설 장면을 직접 눈으로 지켜본 적이 있다. 무더운 날씨에 그 많은 선수들에게 지시하고 분주히 움직이는 모습이 눈에 들어왔다. 그가 입은 티셔츠는

read more

제2회 캄보디아 전국체전, 화려한 개막

명실상부한 스포츠 대축제로 자리매김하기 시작한 제2회 캄보디아 전국체전이 지난 25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6월 5일까지 12일간의 대장정에 들어갔다. 수도 프놈펜 올림픽스타디움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훈센총리와 영부인 분 라니 여사를 포함한, 정부고위층 인사들과 관객 7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화려한 막을 올렸다. 지난 2016년에 이어 2년만에 열린 이번 전국체전에는 캄보디아 전국 25개주를 대표하는

read more

한-아세안센터, 캄보디아서 무역워크숍…농식품 협력 강화

한-아세안센터, 캄보디아서 무역워크숍…농식품 협력 강화 한-아세안센터는 캄보디아 상무부와 공동으로 23∼25일 수도 프놈펜과 남서부의 농업 도시 캄퐁스페우에서 무역 활성화 워크숍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행사 첫날인 23일 참가 기업들은 현지 비즈니스 환경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캄퐁스페우에서 현지 특산 농산물 생산업체 ‘콘피렐’과 현대Agro에서 인수해 현대화된 시설로 운영하는 ‘현대 아리랑 망고 농장’을 시찰한다.

read more

캄보디아 독립언론 ‘최후의 보루’ 무너지다

캄보디아 독립언론 ‘최후의 보루’로 여겨지던 영자신문 이 최근 매각된 데 이어, 이 신문사 편집장마저 해고되고 말았다. 또 편집장의 해고와 새 인수자로 나선 경영진의 독단적 결정에 반발, 논란이 된 매각기사를 취재한 기자 2명과 번역 편집담당자를 포함한 기자와 편집인 13명이 집단사표를 내고 결국 사임했다. 카이 킴송 편집장의 해고는 이 신문사가 말레이시아 기업에

read more

훈센 총리와 너무나 닮은 ‘스데잇 칸’에 관한 이야기

아주 오래전 베트남 국경근처 캄보디아 시골 구석진 절에 살던 한 용감한 젊은이가 군대를 일으켜 왕위를 찬탈하고 나라를 적으로부터 구해냈다. 그는 물위를 걷고, 불을 뿜는 용들을 자신의 맘대로 부릴 만큼 비범한 능력을 갖추고 있었다. 또한 달리는 말을 탄 채 활시위에 네 개의 화살을 올려 동시에 쏠 수 있을 만큼 전투력도 탁월했으며,

read more

캄보디아 DGB 특수은행 직원 300여 명 전원 한국 연수 떠나다

캄보디아 DGB 특수은행 직원 전원이 연수차 지난 13, 14일 이틀간 대구를 전격 방문했다. DGB대구은행 측은 언론 보도자료를 통해 캄보디아 현지직원들이 대구 옥산로 소재 DGB대구은행 제2 본점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대구은행 제2 본점을 곳곳을 둘러보고 제2 본점 본부 부서별 직원들과 만남의 시간을 가진 후 대구 동성로, 동화사 등의 지역 명소를 방문해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