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dfadfsaf

권훈의 골프산책 도 넘는 관전 태도, 이제는 대책 세울 때

지난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대회 서든데스 연장전에서 A 선수가 파퍼트에 실패했다. 상대 선수 B는 한 뼘 거리 파퍼트를 남겨놓고 있었다. 순간 몇몇 관객이 큰 소리로 기쁨의 환호성을 질렀다. B 선수를 응원하던 관객이었다. 지난 4월 열린 KLPGA투어 대회에서 C 선수와 동반 플레이를 펼치던 D 선수는 도저히 경기에 집중할 수 없었다. C 선수를 응원하는

read more

<권훈의 골프 산책> 골프의 본질은 규정 준수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에서 렉시 톰프슨(미국)이 한꺼번에 4벌타를 받아 우승을 놓친 게 논란이다. 톰프슨은 3라운드 17번홀(파3)에서 30㎝ 보기 퍼트를 앞두고 집어 들었던 볼을 제자리가 아닌 곳에 내려놓았던 사실이 시청자 제보로 드러났다. 4라운드 경기 도중 이런 제보를 받은 경기위원회는 녹화 화면을 통해 사실을 확인하고 선두를 달리던 톰프슨에 4벌타를 부과했다. 결과는 다

read more

218-1p-2

KLPGA에서 찾아보기 어려운 ‘고졸’… LPGA에서는 증가 추세

미국 유명 골프 칼럼니스트 렌덜 멜은 작년 11월 ‘미국 여자 골프의 몰락’을 주제로 한 칼럼에서 “미국 여자 골프 선수들은 대학 공부 때문에 프로 데뷔가 늦어져 아시아 선수들에게 뒤처진다”고 주장했다. 그가 말하는 ‘아시아 선수’는 ‘한국 선수’를 뜻한다. 그는 또 “현재(2016년 11월 둘째 주) 여자 골프 세계랭킹 10위 이내에는 대학을 다닌 선수가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