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 [印度, INDIA] 인구 13억, 2030년 세계 3위 경제대국, 공용어만 21개, 중국과 비견되는 나라, 수 많은 종교의 탄생 등 신비의 나라

▣ 개황 : 나마스테!!! BRICs[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 일원으로 Chindia[China + India]로 불리 우며 인구 13억 명으로 중국 다음 세계 2위 인구 대국, 세계 최대 민주주의 국가다. 수도는 뉴델리, 뭄바이는 경제수도로 일컬어지며, 국토 면적 3.3백만Km²로 세계 7위, 공식어는 영어이나 공용 언어만 무려 21개다. 명목 GDP 2.3조 달러의 세계 10위[실질 GDP

read more

각자도생으로 돌아서는 세계, 브렉시트 결정 후 주요경제지표로 보는 2015년말 vs 2016년 상반기 국제금융시장 동향 및 전망

앞으로의 세상은 한마디로 요약하면‘각자도생[(各自圖生), 사람이 제 각각 살아갈 길을 모색]과 불확실성 (不確實性)’으로 표현된다. 英國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단어가‘해가 지지 않는 나라’‘영어’‘셰익스피어’‘런던’‘국제금융시장‘축구’‘산업혁명’ 이런 것들이 아닐까 싶다. 2016년 6월 24일 영국의 EU 탈퇴[Brexit]를 위한 국민투표에서 52:48로 영국 국민들은 찬성표를 던졌다. 이 여파가 국제금융시장에 큰 악재로 작용하며 주요국 증시가 단 3일만에 시가총액

read more

브렉시트[Brexit]와 영국여왕 탄생 90주년 및 즉위 64주년을 맞은 런던, 국제금융시장에서의 위상 그리고 大英帝國

국제금융시장이 영국의 EU탈퇴[브렉시트, Brexit,Britain+Exit]를 위한 2016년 6월 23일 국민투표를 앞두고 술렁이고 있다. 민주주의와 자본주의가 태동하고, 국제금융의 중심지며, 산업혁명의 발상지 그리고 온갖 스포츠며 문화 등 현대문명이 처음으로 만들어진 나라 영국이다. 1882년 우리나라가 영국과 수교를 맺은 지도 어언 130년이 넘었다. 2015년 우리나라와의 교역액은 135억 달러[13억 달러 무역흑자]다. ‘해가 지지 않는 대영제국’, 그러나

read more

태국 [Thailand] / 세계적인 관광대국이면서 환승 공항 보유, 아세안 물류 허브, 쌀 수출 세계 2위, 불교 신봉, 절대왕국

▣ 개황 : 동아시아 대부분의 국가들이 일본과 주요 서방국가들의 침략으로 식민지 고통을 받았으나 온전히 왕위를 이어가며 전통을 고수하고 있는 절대군주국가 태국이다. 현 국왕인 푸미폰 아둔야뎃[Bhumibol Adulyadej, 1927.12.05~ ]은 1946년 집권 후 70여 년 간 세계 최장기 국왕으로 장기 집권하고 있다. 국회는 상·하 양원제를 채택하고, 군부 쿠데타로 물러났지만 47세의 잉랏 친나왓으로

read more

말레이시아 [Malaysia] 아세안의 대표적인 부자 나라, 국제금융 도시, 이슬람 금융의 메카

▣ 개황 : 동남아시아에서 가장 선진화되고, 발전 가능성이 크며, 정책 유연성 또한 뚜렷해서 선진국들로부터 가장 각광 받는 나라 중의 하나가 말레이시아다. 동남아시아 말레이반도 남단과 보르네오 섬 일부에 걸쳐 있는 나라로 해안선의 길이가 4,675㎞에 달한다. 한반도의 1.5배 영토로 1786년부터 영국의 지배를 받기 시작해서 1957년 싱가포르를 제외한 말레이반도 11개 주가 통합하여 말라야

read more

5월 가정의 달을 맞아서 생각해보는 가족의 의미와 1997년 외환위기 및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對 지금의 경제위기 극복의 지혜

5월, 계절의 여왕이면서 소중한 가족들을 되새겨보는‘가정의 달’이다. 전국 어디를 가나 꽃들이 만발하고, 신록이 푸르러 눈이 즐겁고, 이런저런 휴일도 많아 몸도 마음도 조금은 여유롭다. 그러나 먹고사는 문제, 즉 현실 경제를 돌아보면 그리 여유로운 상황이 아니다. 글로벌 경기 악화에 따른 수출경기 어려움 속에 내수마저 위축되자 정부는 5월 5일 목요일‘어린이 날’과 주말 사이

read more

2016년 마스터스 대니 윌렛 우승, 2015년은 조던 스피스, 2014년 우승자 버바 왓슨을 통해서 본 골프 역사와 미국 PGA 투어 그리고 골프의 계절을 맞아 알아 보는 감동적인 우승의 순간들

해마다 4월이면 골프팬들을 열광시키는 마스터스 토너먼트가 미국 조지아주의 주도 애틀란타에서 자동차로 3시간 거리인 인구 20만의 소도시‘오거스타 내셔널 골프 클럽(파 72, 7,435야드)’에서 열린다. 2016년도는 4월 8일부터 11일까지 제80회 마스터스 골프 대회가 열렸다. 세계 1위인 지난 대회 우승자 조던 스피스(23세, 미국)를 제치고 5언더 파 283타로 대니 윌렛(29, 영국)이 우승을 차지하면서 그린 재킷의

read more

서울의 봄과 함께 금융시장도 서서히 되살아나면서 주가, 금리, 환율, 부동산, 원자재시장 안정세 뚜렷해져, 왕소군의 春來不似春’한 애틋함은 피할 듯

봄과 함께 전반적으로 국제금융시장 안정세가 뚜렷하다. 연초부터 몰아 닥친 미국의 금리인상 가능성,‘바오 치’[保7, 최소한 7% 성장을 나타냄]가 무너지면서 일던 중국의 경착륙 조짐, 통제 불능의 북한 핵실험과 그에 따른 국제사회[UN]의 제재 조치, 끊임없는 이슬람국가[IS]의 테러 위협, 정부 (공)기업 가계를 망라한 과도한 부채문제, 이른바‘D의 공포’로 불리우는 디플레이션 우려감, 일방적인 미국 달러 강세

read more

2016년 설을 맞아 생각해 본 ‘행복한 인생 길잡이 10가지 지혜’

      1. 열심히 산다 행복은 가만히 앉아서 얻어지는 게 아니며 또한 쉽게 얻은 것으로는 결코 만족스럽지가 못한 것이다. 행복의 정의가 ‘삶에서 얻는 만족감’이라 하였듯이 자신의 몸과 마음을 열심히 움직여 스스로의 노력으로 얻은 값진 것만이 성공이라 할 수 있고, 이러한 것들이 쌓이고 모여서 행복한 인생이라고 할 수 있다. 요즘은

read more

2016년 새해 벽두부터 몰아닥친 세계 경제 위기와 경제협력체를 통한 새로운 무역질서 수립에 분주한 세계 경제블록

2016년 새해 벽두부터 세계 경제가 몸살을 앓고 있다. 주요인은 중국의 성장둔화, 미국의 금리 인상, 북한의 핵실험, IS 테러, 국제유가를 비롯한 원자재가격 급락, 부채 증가 등을 꼽을 수 있다. 주요국 증시는 새해 개장 후 열흘 사이 10% 가까이 폭락하고, 미국의 금리 인상 기조 속에 대부분의 신용등급이 낮아지면서 채권가격도 약세를 면치 못하고,

read more

무디스 대한민국 국가신용등급 사상 최고치로 상향, 국가신용등급 결정 및 시사점

국제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Moody’s]가 2015년 12월 18일 한국의 국가신용등급을 Aa3에서 Aa2로 상향 조정 하였다. 주말을 앞두고 발표된 이번 결정은 전혀 예상치 못한 것으로 지난주 美 연준[Fed]의 금리 인상으로 국제금융시장이 다소 어수선한 와중에 발표되어 그 의미가 더욱 깊다. 1997년 3월 외환위기 이전 A1 수준에서 같은 해 12월 Ba1 등급으로 무려 아홉 단계나 떨어진

read more

나는 中國, 뛰는 日本, 도약하는 아세안 10개국, 그리고 뒷걸음치는 大韓民國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전 세계적으로 양적 완화[Quantitative Easing]라는 이름으로 10조 달러[미국이 4.5조 달러] 넘게 돈이 풀려나가고도 세계 경제는 어려움을 면치 못하고 있다. 그러나 미국, 독일 등 유럽 일부 국가, 일본, 중국 그리고 몇몇 아세안 국가들을 포함 부분적으로는 회복 기미를 나타내고 있다. 아쉽게도 우리나라는 경기회복 시그널은 찾아볼 수가 없고, 내년은

read more